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미국이야말로 국가테러의 원흉” <조선신보>
“미국이야말로 국가테러의 원흉” <조선신보>
2011년 05월 09일 (월) 17:22:10 이계환 기자 khlee@tongilnews.com
“이번 사건은 미국이야말로 국가테러의 원흉임을 다시 한 번 극적으로 보여주었다.”

재일 <조선신보>가 9일자 ‘국가테러의 원흉’이라는 제목의 논평기사에서 “빈 라덴이 미군특수부대에 의해 살해되었다는 소식에 세계가 놀랐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신문은 미국이 “파키스탄정부에도 사전에 알리지 않고 특수부대를 동원하여 그런 엄중한 군사행동을 감행한 그 자체가 엄연한 주권침해행위”라고 규정했다.

신문은 “그런데도 오바마가 회견에서 자기가 이 비밀작전을 직접 명령 지시한 것이고 ‘정의는 이루어졌다’고 자랑스럽게 말하는 그 모습은 전 인류 위에 군림하듯 행세하는 오만무례한 제국주의의 그것이었다”고 비난했다.

나아가, 신문은 “빈 라덴에 대한 평가도 객관적으로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신문은 “그가 9.11의 주모자라는 결정적 증거조차 없다”면서 “미국이 그를 용의자로 보았으면 죽이는 것이 아니라 재판에 걸어야 했다”고 미군의 빈 라덴 사살을 비난했다.

아울러 신문은 “그는 또한 오래전부터 이슬람세계에서는 거의 영향도 없었고 테러활동에 직접 관여하지 않는 상징적인 존재에 불과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이라고 덧붙였다.
작성일자 : 2011년 05월 09일
1458의 글 ( 18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118 기무사 관계자 "농협 사태, 북한 소행 단정 못해"11-05-133279
1117 남북관계, '베를린 쇼크'에 빠지다 11-05-133022
1116 美 상원 의원들, 주한미군 기지 이전 재검토 요구 11-05-133058
1115 분단의 책임을 인정한 도널드 그레그 전 주한 미 대사11-05-133090
1114 담화문) 남을 걸고드는 악습을 버려야 한다 11-05-122866
1113 “MB의 베를린회견은 불순한 기도” <조선신보> 11-05-112908
1112 오바마의 새빨간 거짓말 11-05-093227
1111 미 대사, "김현희 거짓말탐지기 시험 거쳤나?" 11-05-093248
1110[선택]  “미국이야말로 국가테러의 원흉” <조선신보> 11-05-093055
1109 피살자 신원은 비밀에 묻혔다 11-05-093120
1108 보안업계 "농협 北 사이버테러 근거 약하다"11-05-033261
1107 “북한의 디도스 공격”…알고보니 19세 무직자 1인극11-05-023412
1106 `농협 해킹 北소행' 잠정결론…툭하면 북에 뒤집어 씌우냐11-05-023103
1105 "카다피아들 사망 확인"..카다피부대 반격(종합) 11-05-023016
1104 오바마 "빈 라덴 사살..시신 확보" (종합2보) 11-05-022993
1103 이승만은 학살자일뿐이었다11-05-023305
1102 누군가 당신을 엿보고 있다 11-04-143299
1101 수십조원 드는 무기도입 왜 정권말에 밀어붙일까 11-04-143335
1100 천안함 1번어뢰 '해양생물체' 관련 국방부 발표를 보고11-04-073401
1099 오바마 화형식11-04-063488

[이전 10개][11][12][13][14][15][16][17][18][19][2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