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북, '잠수함탄도미사일 수중 시험발사 성공' 발표

 

북, '잠수함탄도미사일 수중 시험발사 성공' 발표

김정은, "위성 못지않은 성과" "세계적 수준 전략무기" 평가

이광길 기자  |  gklee68@tongilnews.com
 
    
 승인 2015.05.09  15:24:44   
 
    
▲ 북한이 9일 SLBM 수중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노동신문 캡쳐]

 

북한이 9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수중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지상 사출시험이 확인된 데 이어, 이번에는 잠수함을 이용한 수중 시험발사에 성공한 것으로 보인다. 북한이 '은밀성'과 '이동성'을 갖춘 전략무기 실전배치에 한발 더 다가선 셈이다.

9일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은 "김정은 동지의 직접적인 발기와 세심한 지도 속에 개발 완성된 우리 식의 위력한 전략잠수함 탄도탄 수중시험발사가 진행되었다"고 알렸다.

"김정은 동지께서 풍랑을 헤치시고 육지로부터 멀리 떨어진 시험발사장소에 도착하시어 새로 개발한 전략잠수함 탄도탄의 전술기술적 제원을 요해하시고 시험발사를 보아주시었다"며 "김정은 동지께서 시험발사를 시작할 데 대한 명령을 하달하시자 전략잠수함 내에 전투경보가 울리고 함은 검푸른 바다속 탄도탄발사심도까지 신속히 침하하였다"고 했다. 이어 "잠시후 바다면을 뚫고 불쑥 솟구친 탄도탄이 거세찬 불줄기를 뿜으며 창공높이 날아올랐다"고 알렸다.

<조선중앙통신> 등은 "시험발사를 통하여 함내 소음준위, 발사반충력, 탄도탄의 수면출수속도, 자세각 등 전략잠수함에서의 탄도탄수중발사가 최신 군사과학기술적 요구에 완전히 도달하였다는 것이 검증확인되었다"고 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우리 식의 공격형 잠수함에서 탄도탄을 발사할 수 있게 된 것은 인공지구위성을 쏘아올린 것에 못지 않은 경이적인 성과"라며 "국방과학 부문과 군수공장의 일꾼들, 과학자, 기술자, 노동자들의 고심 어린 노력에 의하여 조선노동당 창건 70돌에 드리는 훌륭한 선물이 마련되었다"고 '당중앙의 이름으로' 치하했다.

그는 "전략잠수함 탄도탄이 계열 생산에 들어가고 가까운 시일 안에 실전배비되면 적대세력들의 뒷잔등에 언제 터질지 모르는 시한탄을 매달아놓는 것"이고, "적들이 발편잠을 자지 못할 것"이라며 "전략잠수함 탄도탄수중발사기술이 완성됨으로써 선군조선의 자주권과 존엄을 해치려는 적대세력들을 임의의 수역에서 타격소멸할 수 있는 세계적 수준의 전략무기를 가지게 되었으며 마음먹은대로 수중작전을 진행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9일자 <노동신문>은 김정은 위원장이 수중 시험발사를 지켜보는 광경, '북극성-1'이라 쓰인 탄도미사일이 수면 위로 솟구치는 사진 등을 실었다. 김정은 위원장이 '러시아 전승행사(5.9)' 불참 이유로 든 '내부문제'가 뭔지 밝혀진 셈이다.

이날 <노동신문> 등은 시험발사 위치를 밝히지 않았다. 다만, 별도 기사에서 김 위원장이 신포원양수산연합기업소를 현지지도했다고 밝혀, 함경남도 신포 앞바다에서 행해졌을 가능성이 커 보인다. 이 부근에는 마양도 잠수함기지와 신포조선소가 있다.

특히, 지난 2월 남측 정보당국이 올해 1월 23일 북한이 지상 사출시험을 실시했다고 지목한 장소가 신포조선소 인근 해안가이다. 지난해 10월에는 <38노스>가 신포조선소를 촬영한 위성사진을 토대로 북한이 탄도미사일 발사 가능한 2,000톤급 신형잠수함을 건조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작성일자 : 2015년 05월 12일
1458의 글 ( 2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438 러시아-북한 외교관들, 한반도 상황 논의15-05-26658
1437 태국, 미 공군에 푸껫 섬에서 군항공기 철수 요구15-05-26682
1436 러시아 전문가들, 북한 현영철 인민무력부장 숙청 사실 근거 의심15-05-14667
1435[선택] 북, '잠수함탄도미사일 수중 시험발사 성공' 발표15-05-12705
1434 북한군 서남전선군사령부 “남, 북 영해 침범시 예고없이 조준사격하겠다” ‘비상특별경고’ 발표15-05-08697
1433 세계적인 투자가 짐 로저스 “북한에 전 재산 투자하고 싶어”15-05-06639
1432 남북 민족단체, 어천절 남북공동호소문 발표 (전문)15-05-05808
1431 북, '위성관제종합지휘소' 새로 건설15-05-03769
1430 북한, 지구 관측 위성 제작 계획15-04-17670
1429 북한, 행정장벽 극복 위한 '계획위원'제도 도입15-04-14628
1428 북-중-러 국경 없는 국제관광특구 현실화 되나15-04-05678
1427 북 당국자 "희토류 광물자원 무진장" <조선의 오늘>15-03-241000
1426 미국과 그의 친구들, "러 승전 행사 참석 말라" 유럽에 보이콧 요청 중15-03-22957
1425 왕이 중 외교부장 "한국, AIIB 진일보한 검토 중"15-03-21887
1424 비탈리 추르킨 : 미국 군대가 나타나는 곳에는 항상 문제가 생긴다15-03-08775
1423 중국, 유라시아경제공동체에 자유무역지구 창설 제안15-02-10818
1422 그리스 '나토 탈퇴', 국제 지정학적 판도에 '폭탄'15-02-10796
1421 北·러 역사상 첫 양국 우호의 해 지정 예정15-02-10971
1420 北 신형 함대함미사일 개발 및 시험발사15-02-08901
1419 북 국방위 "미국 것들과 더는 마주앉을 필요 없어"15-02-042133

[1][2][3][4][5][6][7][8][9][1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