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주한미군 고시원서 또 여고생 성폭행 혐의 "이번엔 마포"

주한미군 고시원서 또 여고생 성폭행 혐의 "이번엔 마포"




[머니투데이 뉴스1 제공](서울=뉴스1 고유선 기자) 경기 동두천 주한미군 성폭행 사건과 똑같은 일이 벌어졌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고시원에 들어가 여고생 A양(18)을 성폭행하고 노트북을 훔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로 미8군 제1통신여단 소속 R이병(21)을 조사중이라고 7일 밝혔다.

R이병은 지난달 17일 밤 A양과 미군 동료 등3명과 함께 술을 마신 뒤 A양이 살고 있는 서울 마포구의 한 고시텔에 들어가 A양을 성폭행하고 A양의 노트북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건 발생 이튿날 A양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수사 끝에 R이병의 신원을 확인했다.

R이병은 지난 5일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경찰조사에서 R이병은 "노트북을 훔치긴 했지만 성관계는 A양과 합의하에 했다"며 성폭행 혐의를부인했다.

경찰은 DNA분석을 위해 R이병의 구강세포를 채취하고 A양의 방에 남아있던 침구류 등을 수거해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감식을 의뢰했다.

R이병은 12일 다시 경찰조사를 받은 뒤 검찰에 송치될 예정이다.

경기 동두천에서 TV를 보던 10대 여고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조사를 받은 미군 제2사단 소속 K이병(21)은 검찰에 구속기소된 상태다.

작성일자 : 2011년 10월 07일
1458의 글 ( 13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218 밥 처먹고 할 일 없는 검찰, 미국 간첩들이나 색축하지?11-10-112754
1217[선택] 주한미군 고시원서 또 여고생 성폭행 혐의 "이번엔 마포"11-10-072915
1216 "미군 엽기 성폭행, 오바마 대통령이 사과해야"11-10-052941
1215 미군은 감축, 미군범죄는 증가 11-10-043000
1214 北, 미국 6자회담 전제조건 비난11-10-042559
1213 뎀프시 美합참의장 취임..멀린 퇴임11-10-042777
1212 "상륙작전용 기동헬기 2023년까지 40대 도입"11-10-042687
1211 제주 민·군 복합형 관광미항 국정조사 촉구11-10-042524
1210 미2사단 '성폭행 미군' 6일 검찰에 인도 11-10-042784
1209 경기북부진보연대, 30일 미군성폭행범 규탄 기자회견 11-09-302800
1208 이런 사람이 미국 간첩?11-09-222961
1207 [사설] 부산시민공원 환경 협상 진실 밝혀져야 11-09-222679
1206 [부산일보, 위키리크스 한·미 외교문건 분석] 하야리아 반환 저자세 굴욕 협상 11-09-222760
1205 미국, 대만에 '신형 F-16 전투기' 안판다11-09-203418
1204 촘스키 "제주 해군기지 반대는 고결한 투쟁" 11-09-202938
1203 위키리크스가 폭로한 '친미 관료·기자들'11-09-202601
1202 이런 자가 바로 미국 간첩!11-09-162735
1201 구글 지메일도 국정원이 감청11-09-163033
1200 카이스트 교수 윤덕용 합조단장의 발표를 졸업생이 거짓임을 밝히다11-09-153150
1199 [단독] '중금속 범벅' 미군기지 고의로 은폐를?11-09-142893

[이전 10개][11][12][13][14][15][16][17][18][19][2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