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구글 지메일도 국정원이 감청
구글 지메일도 국정원이 감청
등록 : 20110916 08:13

 

“사이버 망명 대응 불가피”
헌재에 “패킷감청 했다” 답변
데이터 가로채 암호 푸는 식
국제적 시빗거리 될 수도

국가정보원(국정원)이 ‘패킷 감청’(인터넷 회선 감청)을 통해 미국 구글의 전자우편 서비스인 지메일(Gmail)의 수신·발신 내용을 엿보고 있다는 정황이 15일 드러났다. 보안성이 높다고 알려져 그동안 ‘사이버 망명지’로 인기를 끈 지메일도 ‘감청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방증이어서 파장이 예상된다.

국정원은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패킷 감청을 당해야 했던 김형근(52) 전 교사가 지난 3월 청구한 헌법소원 사건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지메일 감청 정황을 스스로 밝혔다. 국정원은 최근 헌법재판소에 낸 답변서에서 “(청구인) 김씨가 외국계 이메일(Gmail) 및 부모 명의의 메일을 사용하고, 메일 수·발신 후 이를 즉시 삭제하는 등 수사기관의 추적을 피하기 위한 조처를 하고 있어, 통상의 압수수색만으로는 증거 수집이 곤란하다고 판단하여 (패킷 감청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국정원은 이어 “(일부 국민이) 우리나라의 수사권이 미치지 않는 외국계 이메일(지메일, 핫메일)이나 비밀 게시판을 사용하는 등 소위 ‘사이버 망명’을 조직적으로 시도하고 있어, 이에 대한 대처를 위해서도 패킷 감청은 불가피하다”고 설명했다.

국정원은 김씨에 대한 통신제한조치(패킷 감청)를 법원에 청구할 때에도 지메일 감청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국정원은 당시 청구서에서 “수사기관의 추적을 회피하여 이적활동을 전개할 목적으로 외국계 지메일을 이용해 연락을 주고받고 이메일 수·발신 내역을 삭제하는 등 보위 수단을 강구하고 있어 통상적인 내사기법으로는 구체적 범증 수집이 곤란한 실정”이라고 썼다. 법원도 당시 국정원의 이런 요청을 받아들여 패킷 감청을 허가했다.

보안을 강화하느라 암호화된 통신규약(HTTPS)을 이용하는 지메일을 감청한다는 것은, 전자우편을 주고받을 때 회선을 오가는 데이터(패킷)를 가로챈 뒤 이를 풀어낼 수 있는 기술을 국정원이 갖고 있다는 뜻이다. 한 보안업체 관계자는 “중국 공안기관이 지메일을 감청했다는 사실이 드러난 2009년 이후로 지메일은 암호화된 통신규약을 사용하고 있다”며 “이를 풀어내는 것은 기술적으로 불가능에 가까운 일로 알려져 있는데, 만약 (국정원의 패킷 감청이) 사실로 드러난다면 국제적인 시빗거리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노현웅 기자 goloke@hani.co.kr

작성일자 : 2011년 09월 16일
1458의 글 ( 13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218 밥 처먹고 할 일 없는 검찰, 미국 간첩들이나 색축하지?11-10-112754
1217 주한미군 고시원서 또 여고생 성폭행 혐의 "이번엔 마포"11-10-072916
1216 "미군 엽기 성폭행, 오바마 대통령이 사과해야"11-10-052943
1215 미군은 감축, 미군범죄는 증가 11-10-043003
1214 北, 미국 6자회담 전제조건 비난11-10-042563
1213 뎀프시 美합참의장 취임..멀린 퇴임11-10-042779
1212 "상륙작전용 기동헬기 2023년까지 40대 도입"11-10-042688
1211 제주 민·군 복합형 관광미항 국정조사 촉구11-10-042526
1210 미2사단 '성폭행 미군' 6일 검찰에 인도 11-10-042785
1209 경기북부진보연대, 30일 미군성폭행범 규탄 기자회견 11-09-302801
1208 이런 사람이 미국 간첩?11-09-222962
1207 [사설] 부산시민공원 환경 협상 진실 밝혀져야 11-09-222681
1206 [부산일보, 위키리크스 한·미 외교문건 분석] 하야리아 반환 저자세 굴욕 협상 11-09-222763
1205 미국, 대만에 '신형 F-16 전투기' 안판다11-09-203418
1204 촘스키 "제주 해군기지 반대는 고결한 투쟁" 11-09-202940
1203 위키리크스가 폭로한 '친미 관료·기자들'11-09-202604
1202 이런 자가 바로 미국 간첩!11-09-162736
1201[선택] 구글 지메일도 국정원이 감청11-09-163036
1200 카이스트 교수 윤덕용 합조단장의 발표를 졸업생이 거짓임을 밝히다11-09-153152
1199 [단독] '중금속 범벅' 미군기지 고의로 은폐를?11-09-142894

[이전 10개][11][12][13][14][15][16][17][18][19][2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