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미군 엽기 성폭행, 오바마 대통령이 사과해야"
"미군 엽기 성폭행, 오바마 대통령이 사과해야"
[오마이뉴스] 2011년 10월 05일(수) 오후 06:40  
김성환 외교통상부장관이 5일 국회 외교통상통일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 남소연


5일 열린 국회 외교통상통일위원회 외교통상부 국감에서 의원들은 지난달 일어난 주한미군 성폭행사건에 대해 미 정부의 확실한 사과와 불평등한 소파(한미주둔군협정) 개정을 촉구했다. 의원들은 특히 주일미군의 성폭행 사건이 발생했을 때 일본 정부의 단호한 대응과 미국의 수용자세를 예로 들며 외교부의 안이한 대응을 질타했다.


박주선 민주당 의원은 "지난 1995년 일본 오키나와에서 12살 여아가 성폭행 당했을 때 당시 클린턴 대통령이 직접 사과했다"며 이번엔 오바마 대통령이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이 "사건이 발생하자 미 국무부 부장관과 차관보가 사과의 뜻을 표명했고 미2사단장도 사과했다"고 대답하자, "일본은 대통령이 사과하는데 우리는 저 정도냐"고 질타했다.


그는 또 "주한미군 범죄가 계속되는데 현행범이 아니라서 구속도 못하는 것은 문제"라며 "미군범죄 관할권과 주권 확대 차원에서 소파 개정을 거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성환 "소파 불평등하지 않아"... "할머니 성폭행 미군, 징역 7년"


이에 김 장관이 "소파 협정이 불평등하다지만 일본, 독일에 비해 절대 불평등하지 않다"며 "(일본 사례와는) 상황이 다르고, 이번 한 건으로 소파 개정을 거론하기는 곤란하다"고 말하자, 이번엔 김성동 민주노동당 의원이 나섰다.    


김 의원은 "이번 사건이 오키나와 사건과 상황이 다르다고 했는데 뭐가 다르냐"며 "대한민국 소녀는 당해도 된다는 거냐"며 분개했다. 그는 또 '이번 한 건으로 소개 개정은 어렵다'고 한 김 장관의 말에 대해서도 "소파가 개정된 2001년 이후 관련 사건이 무려 4618건이나 발생했다"며 "'이번 한 건'이라고 할 수 있냐"고 반문했다.


그는 이어 "지난 2008년 2월 오키나와 여중생 성폭행 사건 때 일본 정부는 외무성 부대신이 직접 기지를 방문해 유사 사태 재발 방지 및 자숙을 요청했으며, 당시 일본 총리가 '절대 용서할 수 없는 일이며 이번 기회에 확실히 해결하고 가자'고 한 뒤 미국은 주일대사가 일본 외상을 찾아가 유감을 표하고 진상규명 협력을 약속했을 뿐 아니라 주일미군 교육프로그램을 강화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그에 비해 지난 2007년 67세 할머니를 홍대 인근에서 성폭행한 미군은 고작 징역 4년을 선고받았으며, 올 2월 동두천에서 노부부를 폭행하고 그중 할머니를 성폭행하려 한 미군은 7년 징역형을 받았을 뿐"이라며 "미국에서 이와 같은 성폭행범들은 최소 15년, 평균 20년의 징역형을 받는다"고 소개했다.


그는 "이래서 미군이 한국에서 범죄 저지르는 것을 우습게 안다"며 "미국에 책임있는 조치, 즉 재발방지 조치를 명확하게 요구할 용의가 있냐"고 추궁해 김 장관으로부터 "재발방지 요청을 하겠다"는 답변을 받아냈다.



작성일자 : 2011년 10월 05일
1458의 글 ( 13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218 밥 처먹고 할 일 없는 검찰, 미국 간첩들이나 색축하지?11-10-112754
1217 주한미군 고시원서 또 여고생 성폭행 혐의 "이번엔 마포"11-10-072915
1216[선택] "미군 엽기 성폭행, 오바마 대통령이 사과해야"11-10-052942
1215 미군은 감축, 미군범죄는 증가 11-10-043000
1214 北, 미국 6자회담 전제조건 비난11-10-042559
1213 뎀프시 美합참의장 취임..멀린 퇴임11-10-042777
1212 "상륙작전용 기동헬기 2023년까지 40대 도입"11-10-042687
1211 제주 민·군 복합형 관광미항 국정조사 촉구11-10-042524
1210 미2사단 '성폭행 미군' 6일 검찰에 인도 11-10-042784
1209 경기북부진보연대, 30일 미군성폭행범 규탄 기자회견 11-09-302800
1208 이런 사람이 미국 간첩?11-09-222961
1207 [사설] 부산시민공원 환경 협상 진실 밝혀져야 11-09-222679
1206 [부산일보, 위키리크스 한·미 외교문건 분석] 하야리아 반환 저자세 굴욕 협상 11-09-222760
1205 미국, 대만에 '신형 F-16 전투기' 안판다11-09-203418
1204 촘스키 "제주 해군기지 반대는 고결한 투쟁" 11-09-202938
1203 위키리크스가 폭로한 '친미 관료·기자들'11-09-202601
1202 이런 자가 바로 미국 간첩!11-09-162735
1201 구글 지메일도 국정원이 감청11-09-163033
1200 카이스트 교수 윤덕용 합조단장의 발표를 졸업생이 거짓임을 밝히다11-09-153150
1199 [단독] '중금속 범벅' 미군기지 고의로 은폐를?11-09-142893

[이전 10개][11][12][13][14][15][16][17][18][19][2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