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주한 미군, 맹독성 고엽제 마구 파묻어
맹독성 고엽제인 '에이전트 오렌지'를 주한미군이 기지 내에 대량으로 파묻었다는 주장이 미 퇴역군인에 의해 제기됐다. 

미 애리조나 주 지역TV방송인 'CBS5'는 최근 탐사보도를 통해 1970년대 대구 인근 캠프 캐롤에 주둔하고 있던 주한미군이 '에이전트 오렌지' 수천 킬로그램을 그대로 땅에 매립했다고 보도했다. 

에이전트 오렌지는 10여종의 암과 신경장애, 당뇨, 기형아 출산 등을 유발하는 맹독성 고엽제로 6,70년대 베트남 전 당시 대량살포돼 당시 주민들과 참전군인들에게 심각한 육체적,정신적 후유증을 남긴 사용금지 화학물질이다. 

CBS5는 당시 캐롤 기지에 근무했던 스티브 하우스와 로버트 트레비스 등 제대 군인 3명을 인터뷰했으며 파묻힌 에이전트 오렌지는 30여년이 지난 지금도 매우 해로우며 기지 인근 개천을 따라 방류됐을 경우 생태계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보도했다. 

실제로 CBS5가 인터뷰한 제대군인들은 에이전트 오렌지 매립 이후 심각한 통증과 질병에 시달리기 시작해 아직까지도 건강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 

한국 주둔 당시 중장비 담당을 하고 있던 스티브 하우스는 인터뷰에서 "어느날 긴 도랑을 파라는 명령을 받았다"며 "나중에 알고 보니 컴파운드 오렌지(에이전트 오렌지)을 묻더라"고 밝혔다. 로버트 트레비스도 "55갤런짜리 드럼통 250개를 손으로 굴려 창고에서 빼낸 뒤 파묻었다"며 "그 뒤부터 온 몸에 발진이 생기기 시작했다"고 증언했다. 

CBS5는 "에이전트 오렌지와 관련해 미 국방부는 '월남전 당시 쓰고 남은 것은 바다에 폐기했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며 "그러나 이번 폭로와 관련해 미 국방부가 조사에 나섰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980년대 중반까지 에이전트 오렌지가 비무장지대에도 살포됐던 사실이 지난 1999년 밝혀져 파문이 일기도 했다. 
hope@cbs.co.kr 
작성일자 : 2011년 05월 19일
1458의 글 ( 17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138 [특종] 중국판 북한 급변사태 계획 ‘샤우치우아이’ 남북군사력11-05-263837
1137 <부평 캠프마켓 유독물질 폐기의혹..일파만파> 11-05-263804
1136 前주한미군 "한국민, 고엽제 사태에 분노해야"11-05-263693
1135 부산 미 문화원 방화사건’ 주도 김은숙씨 별세11-05-253971
1134 고엽제 오염 알면서도 '쉬쉬'…美 이러고도 혈맹인가? 11-05-253335
1133 <미군 캠프캐럴 오염 알면서 은폐했나> 11-05-253414
1132 "70년대 DMZ 고엽제 살포에 민간인 동원" 11-05-253466
1131 前미군 "1977~78년 다이옥신 전량폐기 명령 하달" 11-05-253466
1130 다이옥신 포함 된 고엽제 독성 ‘치명적’11-05-213563
1129 매립 고엽제, 알려진 양의 2배…"10만 리터↑"11-05-213548
1128 칠곡 미군기지... 또다른 화학물질도 묻혀있다? 11-05-213287
1127 대구경북 각 정당 "고엽제 의혹 철저 조사"(종합)11-05-203229
1126 캠프캐럴 퇴직자들 "헬기장이 매몰지 유력" 11-05-203049
1125 “남북 간 분위기 개선 필요 천안함은 남북이 풀 문제”11-05-203134
1124 보즈워스 “천안함 문제 남북이 알아서”11-05-202850
1123 칠곡 미군부대 고엽제 매몰 증언에 주민 불안 11-05-193183
1122[선택] 주한 미군, 맹독성 고엽제 마구 파묻어11-05-193132
1121 주한미군이 대구 칠곡에 고엽제 수천톤 매립…美 방송 폭로 11-05-193188
1120 "칠곡 미군기지에 고엽제 묻어"<前주한미군 증언>11-05-193076
1119 그들의 배후에 미국이 있다 11-05-182861

[이전 10개][11][12][13][14][15][16][17][18][19][2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