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공지사항
공지사항 이전자료
(알림) <민족통일애국지사 故 한길 권중희 선생 사회장 공고>
<민족통일애국지사 故 한길 권중희 선생 사회장 공고>

민족정기구현을 위해 헌신해 오신 민족통일애국지사 권중희 선생이 2007년 11월 16일 오후 5시경에 별세했습니다.

■빈 소 : 강남성모병원 영안실(11호,☏02-590-2576)
■추도식 : 2007년 11월 19일 오후 7시 강남성모병원 예식실
■발 인 : 11월 20일 오전 7시 30분
■노 제 : 11월 20일 오전 9시 원효로 효창원(백범 김구 선생 묘역)
■장 지 : 마석 모란 민족민주열사 묘원


유족 : 김영자, 권태정, 태연, 혜선

호상 : 박기서, 리인수

고문 : 강민조, 강희남, 김영옥, 나경운, 림원섭, 박정기, 박중기, 박창균, 배은심, 서상호, 양은식, 유태영, 윤한탁, 이규재, 이기형, 이낙호, 이세춘, 이소선, 이천재, 임기란, 임동규, 장두석, 정해숙, 조문기, 한준수, 현준기(이상 가나다순)

공동장례위원장 : 강정구, 권오창, 권오헌, 김강길, 김수남, 노길남, 박기호, 박석률, 박해전, 백기완, 송영도, 신맹순, 윤기진, 이문옥, 이수호, 이창기, 인병문, 조영건, 진관스님(이상 가나다순)

공동집행위원장 : 강진구, 김종대, 송진복, 임찬경

장례위원 : 김귀옥, 김난수, 김선환, 김승교, 김영의, 김인규, 김정숙, 김지영, 김창근, 김태갑, 김현철, 김호현, 김휘대, 류선민, 모성룡, 박재민, 방성일, 방학진, 배강옥, 서경순, 성우근, 송경용, 안병길, 안은찬, 이동균, 이병희, 이지문, 이현근, 이혜자, 인송자, 임재복, 장경욱, 조명희, 조순덕, 최유화, 최재복, 하성원, 한찬욱, 홍석영(이상 가나다순)

조문 참여 : 국민은행 292501-01-067721( 예금주 김영자)


민족통일애국지사 故 한길 권중희 선생 장례위원회


<故 한길 권중희 선생 약력>
- 경북 안동에서 1936년 2월 10일생
- 15세 때 ‘백범일지’를 읽고 민족의 혼을 가슴에 새김
- 1981년 안두희가 백범 살해를 부인하는 잡지 인뷰터와 미국도피 위한 여권발급 논란을 보며, 이후 직장을 사직하고 안두희 응징 계획
- 87년 3월 끈질긴 추적 끝에 서울 신촌에서 몽둥이로 안두희 응징
- 87년 10월 집행유예 6개월 선고 받고 석방
- 1991년과 1992년 네 차례에 걸쳐 안두희로부터 암살 배후 자백 받아냄
- 1993년 ‘역사의 심판에는 시효가 없다’(돌베개) 저서 출판
- 민족정기구현회 회장
- 2004년 2월 '백범선생 암살 진상규명 방미 조사단'을 꾸려 미국 국립문서기록보관청(NARA) 등을 방문해 진상조사
- 2004년 10월 민족정기구현회 홈페이지( http://www.koreakjh.com/ ) 개설 운영
-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고문으로 주한미군철수운동
-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 고문으로 통일운동의 일선에서 활동
- 2005년 5월 미제 침략자 맥아더 동상분쇄 투쟁 농성
- 2004년 10월부터 2007년 11월까지 2,000여편 이상의 반미 반한나라당 논평 집필 게시
- 2007년 11월 16일 논평 <최소한의 염치도 양심도 없는 한나라도당은 각오하라!> 발표
- 2007년 11월 16일 오후 4시 컴퓨터 앞에서 글을 쓰시다 심장마비로 운명
 
 
 
 
 
고 권중희선생을 추모합니다


우리는 통일애국인사 권중희선생이 2007년 11월 16일 오후 4시에 뜻밖에 세상을 떠났다는 슬픈 소식에 접하였습니다.

권중희선생은 민족의 의분을 안고 김구선생을 암살한 친미역적 안두희를 추적하여 끝끝내 처단하였으며 친미보수세력의 악랄한 위협공갈과 어려운 생활속에서도 《민족정기구현회》회장, 《백범 김구선생 시해진상규명위원회》조사위원장, 《남북공동선언실천련대》고문,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고문으로 헌신하면서 정의의 필봉을 들고 《력사의 심판에는 시효가 없다》를 비롯한 수많은 글들을 발표하는 등 민족자주와 통일애국사업에 모든것을 다바쳐왔습니다.

선생은 생의 마지막 순간에도 친일, 친미사대매국세력들을 규탄하는 글을 쓰다가 애석하게 세상을 떠났습니다.

우리는 애국애족의 길에 혼신을 바친 선생을 잃은 슬픈 마음을 금할수 없습니다.

선생의 애국적삶은 6.15의 기치밑에 자주통일을 이룩하려는 온 겨레를 고무할것이며 선생이 그처럼 절절히 바라던 외세없는 자주의 새 세상, 민족정기가 살아있는 통일조국은 반드시 일떠서고야말것입니다.

통일애국인사 고 권중희선생에게 다시한번 깊은 조의를 표합니다.

아울러 선생의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위로와 격려를 보냅니다.


주체96(2007)년 11월 21일

6.15공동선언실천 북측준비위원회

평 양
작성일자 : 2008년 03월 03일
58의 글 ( 3 / 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8 우리단체 김만정 운영위원 자택 압수수색09-11-188747
17 홈페이지가 정상적으로 가동되었습니다09-09-107885
16 주미철본, 사개련 송년회08-12-079719
15 주미철본 <통일뉴스> 홈폐이지에 배너 광고 개시08-11-139929
14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 구속기소에 대한 공동변호인단의 입장08-10-278999
13 국정원의 탄압에 대한 실천연대의 입장08-10-049106
12 26일 정유미 전민특위 공동사무국 사무총장 운명08-07-289977
11 정의구현사제단 비상 시국회의 및 미사 - 6월 30일(월) 오후6시, 서울광장08-06-299162
10 네이버 탈퇴 권고08-06-1610020
9 흰돌 강희남 목사님 미수 출판기념회08-05-209332
8 이전 자료실에 많은 자료있습니다08-03-089279
7 주미철본 조직 개편08-03-049923
6 홈폐이지를 새로 만들었습니다08-03-038718
5[선택] (알림) <민족통일애국지사 故 한길 권중희 선생 사회장 공고>08-03-039268
4 (부고) 민족통일애국지사 故 한길 권중희 선생 사회장 일정08-03-038251
3 [부고] 권중희 민족정기구현회 회장, 주미철본 고문 별세08-03-038567
2 (긴급) "정보통신부 장관, 주미철본 게시판 글 삭제 행정명령" 대책회의08-03-037446
1 (주미철본 2007년 첫 회원모임) 1월5일(금) 18시30분 서울사무실08-03-03402

[1][2][3]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