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미군에 의한 양민학살
작성일자 : 2009년 01월 22일        조회 : 10178        작성자 : 관리자     

"미 공군은 사전경고도 없이 주민 거주 마을 폭격"
진실화해위, 의령·경기·포항 미군폭격 사건 진실규명 밝혀
  윤성효 (cjnews)

6․25 때 미 공군은 아무런 사전 경고도 없이 주민이 거주하는 마을을 대상으로 폭격을 자행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위원장 안병욱, 아래 진실화해위원회)는 22일 ▲의령 미군폭격 사건 ▲경기지역 미군폭격 사건 ▲포항 흥안리 미군폭격 사건에 대한 진실규명 결정 내용을 발표했다.

 

진실화해위원회는 목격자와 생존자 등의 진술을 비롯해 미국 국립문서보관소와 미국 해군 역사센터 등지에서 입수한 <항공작전요약보고서>(Final Recapitulation Summary of Air Operations), <미 25사단 작전일지>, <미 항공모함 작전기록>(Philippine Sea(CV47) War Diary) 등을 조사했다.

 

이번 발표된 미군폭격 사건은 1950년 8월부터 1951년 초까지 인민군과 중국군의 남하 저지와 인민군의 포위로 고립된 국군의 철수를 위한 미군의 작전수행 과정에서 발생했다.

 

의령 미군 폭력 사건으로 민간인 69명 이상 희생

 

  
1950년 8월 12일 작성된 ‘제5공군 항공작전요약보고서’로, 당시 의령 미군 폭력 사건 중 상일리 사건을 설명해 놓았다.
ⓒ 진실화해위원회
의령미군폭격사건

진실화해위는 '의령 미군폭격 사건'을 조사한 결과, 1950년 8월 인민군의 낙동강 도하를 막기 위해 인민군 은신 가능성이 있는 의령읍 마천리와 화정면 상일리 등 의령지역 낙동강 인근 마을을 미군이 폭격하는 과정에서 69명 이상의 민간인이 희생된 사실을 밝혀냈다.

 

1950년 8월 유엔군은 낙동강 전선까지 밀린 상황에서 인민군이 낙동강을 경계로 동시 다발적인 침투를 시도하자, 유엔군은 우세한 공군력을 이용해 인민군의 도하를 막고자 노력함. 이에 따라 미 공군은 지상군 지원을  위해 인민군 병력과 장비의 은신처․식량보급 역할을 하는 낙동강 인근마을에 대한 폭격을 실시했다.

 

의령지역에 대한 폭격은 당시 구성된 전술항공통제체계에 따라 이뤄졌다. 폭격은 8월 10~13일경 의령읍 마천리와 화정면 상일리, 22일경 의령군 용덕면 정동리와 소상리 지역에서 이뤄졌으며, 미 공군은 네이팜탄과 파편수리탄 등 폭탄 투하와 기총사격을 가해 마을을 불태우거나 민간인들을 사살했다.

 

진실화해위는 "희생자들은 집에서 일을 하거나 쉬는 등 평소와 다름없는 일과를 보내던 중 희생됐으며, 목격자들은 ‘폭격이 가옥에 집중됐고, 마을사람들은 집을 뛰쳐나와 도랑둑이나 나무 밑에 피신했다’고 폭격 상황을 설명했다"고 밝혔다.

 

또 "당시 폭격이 아무런 사전 경고없이 주민들이 거주하고 있는 마을을 대상으로 이뤄졌기 때문에 가족단위로 희생되는 경우가 많았으며 노인을 비롯해 여성, 어린이 등 노약자들까지 희생된 것"이라고 진실화해위는 설명했다.

 

진실화해위에 따르면, 신청인들은 "사건 발생지역이 미군의 후퇴로 인민군이 관할하던 지역이기는 했으나 폭격 당시에는 인민군이 존재하지 않았다"고 일관되게 진술했다.

 

또 생존자 이아무개씨는 "앞에 프로펠러 1개가 달린 정찰기가 폭격 당일 오후 2시경 20분 정도 순회하면서 정찰을 했고, 오후 3-5시경에는 양쪽에 프로펠러가 달린 회색의 폭격기 4대가 남서쪽에서 날아와 30여 분 동안 폭격과 기총소사를 하였고, 오후 7시경에 다른 모양의 제트기가 날아와 10분 정도씩 두 차례 폭격을 했다"라고 진술했다는 것.

 

진실화해위는 "당시 미군은 인민군이 민간가옥에 군수품이나 무기, 차량을 숨기는 등 위장전술을 구사하자 인민군의 은신 또는 은폐 가능성이 있다는 이유로 민간인 거주마을을 폭격목표로 삼았다"고 밝혔다.

 

그리고 "미군이 작전상의 이유로 민간인 거주 지역을 폭격해야만 했던 전황을 감안하더라도 사전경고, 소개 등의 조치나 인민군과 민간인을 구별할 주의의무를 다하지 않고 폭격한 것은 국제관습법적 지위를 지닌 국제인도법은 물론 당시 미군교범에도 위반된다"고 지적했다.

 

진실화해위원회는 국가에 대해 미군의 폭격으로 희생당한 피해자를 구제하기 위해 미국정부와 협의할 것과 위령사업의 지원, 유족의 심리치료 지원 등을 권고했다

작성일자 : 2009년 01월 22일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