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오키나와 美 해병대 일부, 괌으로 우선 이전

오키나와 美 해병대 일부, 괌으로 우선 이전

 


image
일본 오키나와 후텐마기지 AFP=News1



미국과 일본은 8일 오키나와 후텐마(普天間) 기지 이전과 오키나와주둔 미 해병대의 괌 이전 문제를 분리해 해병대를 먼저 괌으로 옮기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오키나와 주둔 미 해병대 1만6000명 중 4700명이 괌으로, 1500명은 일본 본토에 있는 야마구치현 이와쿠니(岩) 기지로 이전될 것이라고 일본 언론이 보도했다.

미일 양국은 당초 2006년 이전하는 오키나와 주둔 미 해병대의 규모를 8000명으로 정했지만 일단 약 6000명이 먼저 이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나머지 2000명 가량은 호주와 필리핀 등 아시아ㆍ태평양 내 다른 지역에 순환배치될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양국은 오키나와에 주둔하는 미 해병대의 규모를 1만명 선으로 유지하기로 했다. 미 해병대의 규모는 계속 줄어 1만6000명까지 감축됐다.

미일 양국은 후텐마 기지를 같은 오키나와현의나고(名護)시 헤노코(邊野古)로 옮기는 것이 유일한 대안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나카이마 히로카즈(仲井眞弘多) 오키나와현 지사는후텐마 기지의 헤노코 이전을 반대한다고 밝히고, 기지를 오키나와현 밖으로 옮겨달라고 요구했다.

이날 이러한 내용의 미일 양국 발표에 대해 월스트리트저널은 일본의 정치력 부재로 주일미군 재편안이 후퇴했다고 평가했다. 일본 중앙정부가 지방정부의 반대에 밀려 2006년 미일 양국간 합의사항을 이행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일본 정부는 주일미군의 상당수가 괌과 호주, 필리핀 등으로 분산배치됨에 따라 미국의 동맹국으로서 일본의 비중이 줄어들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

양국 외무ㆍ국방 담당 실무진들은 앞으로 몇주간 이러한 내용의 주일미군 재편 로드맵에 대해 논의한 후 오는 4월 하순 미일 안전보장협의회를 개최해 재편안을 확정하기로 했다.
작성일자 : 2012년 02월 10일
1458의 글 ( 9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298 미국의 이란 제재, 실속은 푸틴이 챙겨"12-02-202253
1297 평화와 통일운동의 저격수 된 국가정보원 12-02-202130
1296 북 "서해5도 해상사격훈련에 대응타격" 12-02-202248
1295 “MB ‘독도 일본땅 표기 기다려달라’ 발언했다” 12-02-201994
1294 美 "獨·伊 주둔군 1만1천명 감축"12-02-172120
1293 잠수함 6척 추가…잠수함사령부 만든다 12-02-173272
1292 "북, 핵실험ㆍ미사일발사 가능상태 유지"12-02-171998
1291 <그들이 온 이후> - 아메리카 인디언 절멸사 12-02-142257
1290 러, 핵폭격기 日영공 근접 비행…韓ㆍ日 전투기 출격 소동 12-02-102198
1289 美 "해병대 한국 이전배치 논의한 바 없다"12-02-102079
1288[선택] 오키나와 美 해병대 일부, 괌으로 우선 이전12-02-102244
1287 이명박 정권 말기 14조 무기 구매 후다닥12-02-102082
1286 차세대 전투기 “MB, 오바마에 F35선정키로 약속”12-02-033079
1285 대구지법, 성폭행 주한미군 병사 징역 3년12-02-032099
1284 “조선이 없는 지구는 없다!” 12-02-032152
1283 키 리졸브 연습, 2월 27일부터..미군 2,100여명 참가 12-02-022069
1282 軍, 오늘 백령ㆍ연평도서 해상사격 훈련 12-01-262166
1281 미군, 필리핀서도 세력 확대 추진 12-01-262196
1280 "'쌍용훈련'은 특대형 범죄이자 지랄발광" <北사이트> 12-01-262064
1279 정권말 14조원 무기도입 놓고 논란12-01-162171

[1][2][3][4][5][6][7][8][9][1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