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北 "미군, 남북관리구역 도발…남측 책임"
北 "미군, 남북관리구역 도발…남측 책임"
 
 

서해지구 군사실무책임자 남측에 통지문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북한 서해지구 군사실무책임자가 20일 남측에 "미제침략군들이 제멋대로 동서해지구 북남관리구역 군사분계선 가까이에 돌아다니게 한다면 인명피해를 포함해 초래될 모든 후과(결과)에 대해 (남측이) 전적인 책임을 지게 될 것"이라는 통지문을 보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밝혔다.

   중앙통신에 따르면 통지문은 "최근 남측의 묵인 하에 동,서해지구 북남관리구역 군사분계선 일대에서 미제침략군놈들의 도발행위가 급증하고 있다"며 "침략적인 키 리졸브, 독수리 합동군사연습과 때를 같이 해 감행되고 있는 미제침략군의 엄중한 군사도발행위는 물론 그것을 묵인조장하는 남측 처사에 대해 더이상 용납하지 않게 될 것임을 미리 통지한다"고 전했다.

   통지문은 "북남관리구역 100m 이내로 진입할 경우 상대측에 사전통보하게 된 북남군부 사이의 합의는 안중에도 없이 미제침략군이 매일같이 군사분계선 20m까지 들어와 인원, 차량 감시활동을 하는가 하면 심지어 여자까지 데리고 들어와 사진을 찍거나 술을 마시고는 조선측 초소쪽을 향해 술병을 내던지는 등 도발행위를 감행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3월1일부터 8일까지의 기간에만도 100여명의 미제침략군들이 무려 50여차례에 걸쳐 아무런 사전통보 없이 서해지구 북남관리구역 군사분계선 100m 안에 들어와 엄중한 도발행위를 감행했다"고 덧붙였다.

작성일자 : 2011년 03월 21일
1458의 글 ( 19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098 오바마 화형식을 하는 분노한 아프간 민중들11-04-063367
1097  코란 소각 항의, 아프간에서 반미시위 격화11-04-063126
1096 카터 전 美대통령, 26∼28일 방북(종합)11-04-043065
1095 그들의 천안함 추모방식 11-04-042922
1094 뽀샵질로 얼룩진 지난해 6.4 공개한 천안함 '1번 어뢰' 인양(?) 동영상 11-03-292862
1093 中매체 "리비아는 北에 핵무기필요 반면교사"11-03-272943
1092 백령도 초병 “당일 아군군함 사격 청취” 11-03-272987
1091 "천안함 조사 의문 제시하면 '마녀사냥식' 탄압" 11-03-272843
1090 가리비 나왔던 '1번' 어뢰 추진체11-03-262827
1089 北 "천안함ㆍ연평도 모두 남측 도발"(종합) 11-03-263023
1088 환태평양 지진대 인근의 원자력발전소 및 주요 원전 사고 현황11-03-213427
1087 비행금지 넘어 선제공격 가능?…‘결의 1973호’ 해석 논란 11-03-213059
1086[선택] 北 "미군, 남북관리구역 도발…남측 책임"11-03-213301
1085 리비아 사태 현황11-03-213377
1084 <리비아공습에 동원된 무기>(종합) 11-03-213073
1083 아랍연맹, 서방의 리비아 군사작전 비판11-03-213225
1082 차베스 "리비아 공격은 '미친 제국주의'"(종합)11-03-213029
1081 러 "리비아 공습으로 민간인 48명 사망" 주장 11-03-213068
1080 아프리카연합, 리비아 공격 즉각 중단 촉구11-03-203173
1079 미국군 트리폴리 공습..카다피시설 노린듯(종합)11-03-203119

[이전 10개][11][12][13][14][15][16][17][18][19][2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