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주한미군에는 미국 깡패들이 수두룩

 

미군 내에 조직폭력배(갱단) 다수가 잠입해 있으며 주한미군에서도 이들이 들어와 마약밀매나 무기 밀반출 등 범죄를 저지르는것으로 7일 알려졌다.

미 연방수사국(FBI) 산하 국립정보센터(GNIC)가 지난 10월 발간한 ‘갱 평가 보고서’에 따르면 4월 현재 최소 53개의 갱단이 미군에 잠입해 활동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에는 한국계로 추정되는 ‘코리안 드래곤 패밀리’도 포함돼 있다.

보고서는 이들 조직폭력 멤버들이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 독일, 일본, 한국 등 해외 주둔지에도 잠입했으며 현지에서 마약 밀매와 무기 밀반출을 저지르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로 최근 국내에서 적발된 주한미군 마약 밀매에도 보고서에 적힌 한 갱단이 연루된 것으로 전해졌다. 보고서는 이들이 트럭 뒷면에 고유 구호를 쓰고 다니거나 손가락으로 갱 고유의 표시를 하기도 한다고 전했다.

또 갱단이 동료는 물론 군인 가족과 군무원까지 포섭하고, 심지어 전과가 없는 어린 조직원을 선발해 입대시킨 뒤 고도실전 군사기술을 익히는 사례까지 있다고지적했다.

작성일자 : 2011년 11월 08일
1458의 글 ( 11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258 南연평훈련은 정치군사적 도발" "`11-11-252289
1257 이종석 "남북관계, 전쟁걱정 시대로 퇴보" 11-11-252100
1256 <美-러 관계 또다시 얼어붙나> 11-11-252017
1255 北, 연평도 포격전 1년 맞아 南 맹비난.. “청와대 불바다” 11-11-251997
1254 러시아, 디젤-전기추진 잠수함 6척 건조 착수11-11-232144
1253 풍전등화(風前燈火)의 식량 주권, 한미 FTA11-11-231939
1252 미일연합함대 위협한 북측 공군연합부대 11-11-232031
1251 印尼, 美-호주 군사협력 강화에 '발끈'11-11-172120
1250 호주 방문 오바마 "미군 2천500명 호주 배치"11-11-172047
1249 "北, 서해서 폭격기 동원 공대함미사일 시험발사" 11-11-172070
1248 이태원 방화혐의 미군 '통금시간에 출금구역 출입' 11-11-172413
1247 백악관 총탄 피격에 비밀경호국 '발칵'(종합2보) 11-11-172268
1246 “달러 몰락하면 주한미군 유지 힘들 것” <조선신보> 11-11-172079
1245 "구조팀, 미군 돕기 바빠 천안함은 뒷전이었을 것" 11-11-172044
1244 길이 6.25m,무게 13.6t의 초대형 관통탄 미 공군 실전배치11-11-172306
1243 경기침체로 미국 빈곤층 급증11-11-102182
1242 평통사 "한.미 TTX연습, 대미 군사종속 심화" 11-11-102433
1241 또 다시 무력침공 모의하는 깡패국가들 11-11-102267
1240[선택] 주한미군에는 미국 깡패들이 수두룩11-11-082279
1239 北 조평통, “南 호국훈련은 북침예비전쟁” 11-11-022642

[이전 10개][11][12][13][14][15][16][17][18][19][2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