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게시판 > 새소식
새소식 이전자료
한미, 패트리엇 미사일 운송 '첩보작전'
한미, 패트리엇 미사일 운송 '첩보작전'  오디오듣기
패트리엇 미사일 발사대(자료)

 
 
"해적 무기탈취 가능성 대비 美첩보수단 가동"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한미가 패트리엇 미사일을 선적한 화물선의 안전 항해를 위해 해상 첩보수집 수단을 총가동한 운항계획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의 한 소식통은 5일 "한국행 패트리엇 미사일을 싣고 핀란드 남부 코트카항에 입항했다가 억류된 영국 화물선이 곧 핀란드를 떠날 것"이라면서 "한국과 미국이 이 선박의 안전 항해를 위해 첩보작전 형태의 운항계획을 세웠다"고 밝혔다.

   소식통은 "이 선박에 패트리엇 미사일이 실려 있다는 사실이 외신을 통해 알려지면서 해적과 국제 테러단체 요원들이 선박을 납치할 가능성도 있다"면서 "정부는 이 선박의 안전 운항을 위해 첩보수단을 가동해주도록 미국에 요청했다"고 말했다.

   미국은 우리 정부의 요청에 따라 패트리엇 미사일을 선적한 화물선이 이동하는 해상의 의심 선박과 해적선의 동향을 실시간 파악하는 첩보수단을 가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측은 태평양 해상을 집중적으로 감시할 수 있는 위성을 가동 중이며, 하와이 등에 원거리 해상감시용 레이더를 고정 배치해놓고 있다.

   정부의 다른 소식통은 "화물선이 핀란드를 출항하면 미국의 실시간 추적이 시작될 것"이라면서 "해적선이나 의심 선박이 화물선 주변으로 움직이면 가까운 곳에 있는 미군 함정을 즉각 출동하는 계획도 마련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아덴만 해역에서 해적 퇴치 작전을 펼치는 청해부대는 화물선과의 거리가 워낙 멀어 호송임무에 투입되지 않을 것이라고 이 소식통은 설명했다.

   영국 화물선 토르 리버티호는 패트리엇 미사일 69기 등을 선적, 지난해 12월 13일 독일 북부의 엠덴항을 떠나 이틀 후 태풍으로 핀란드 코트카항에 피항했다가 억류됐다.

   핀란드 정부는 4일(현지시간) 코트카항 창고에 압류한 패트리엇 미사일을 실어 내도 좋다고 허가했으며 영국 화물선은 이 미사일을 싣고 곧 한국으로 출발할 계획이다.

   방사청 관계자는 "선박의 안전 운항을 위해 예정 항로와 출항 날짜는 알려줄 수 없다"면서 "출항을 위한 행정조치는 모두 끝났고, 핀란드에서 출발하면 40여일 후 한국에 도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작성일자 : 2012년 01월 06일
1458의 글 ( 10 / 73 )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자 조회수
1278 "난 아직 천안함 스크루에 감긴 어망 의심쩍다12-01-132253
1277 러 "올해 핵미사일 발사시험 2배로 늘릴 것"12-01-092121
1276 <정부, 연초 대형무기도입사업 착수>(종합2보) 12-01-092067
1275 北, 주한미군 철수 거듭 주장12-01-092236
1274 美 합참의장 "이란, 호르무즈 봉쇄 능력 있다"12-01-092087
1273 美 "亞 동맹 방어ㆍ침략 억지 미군 계속 유지"12-01-093829
1272 부산항 도착한 신형 M1A2 에이브람스 탱크12-01-092551
1271 <美 "한반도와 중동 동시위협 대처 능력있다">12-01-062505
1270 국방부 "美, 주한미군전력 영향없다고 확인"(종합)12-01-062281
1269 "美국방, 지상군 더 줄이고 특수부대 강화"< NYT>12-01-062005
1268[선택] 한미, 패트리엇 미사일 운송 '첩보작전' 12-01-061989
1267 유훈과 강성부흥, 그리고 '인민을 위한 해' 12-01-022135
1266 `전체 당원들과 인민군장병들과 인민들에게 고함'11-12-192153
1265 이란 “전자덫에 걸린 미 스텔스기 분해할 것”11-12-162200
1264 아물지않는 ‘오폭 상처’…파키스탄, 미 공군기지 환수11-12-162040
1263 미 ‘이라크전 종전’ 선언11-12-162115
1262 기세등등했던 ‘미국 패권’ 급속 몰락11-12-162204
1261 오바마 “무인정찰기 돌려달라”11-12-162160
1260 군 검찰, '조선대 교수 해킹사건' 윗선개입 못 찾아 .. 정말 놀고 있는 넘들..11-11-302795
1259 [사설] ‘천안함 문책’ 대상자 줄줄이 복권시키는 군11-11-292242

[1][2][3][4][5][6][7][8][9][10][다음 10개]
 
 
 
 
E-mail : onecorea21@hotmail.com | TEL. 02) 6406-6150
Copyleft (c) 1999 주한미군철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